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부적절한 댓글은 일괄삭제합니다. 최근 부적절한 댓글이 늘어 당분간 댓글 기능을 차단하오니 양해바랍니다.   

제주뉴스

“제주 내년 무상교육·급식·교복 완성”…오늘 예산안 발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11-07 13:45 조회6회 댓글0건

본문

 

959527_177233_4514.jpg

내년부터 제주지역 학교현장에서 무상교육·무상급식·무상교복 정책이 전면 시행됩니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은 오늘 제주도교육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 1조2천61억원 규모의 ‘2020년도 교육비 특별회계 예산안’을 발표했습니다.

세부 내용을 보면 도교육청은 예산 44억원을 투입해 내년부터 공·사립 중·고교와 특수학교 신입생들에게 현물 교복을 무상 지원합니다.

여기에 2018학년도 2학기부터 시행되고 있는 고교 무상급식에 716억원, 전국 최초로 2018학년도부터 시행 중인 고교 무상교육에도 160억원을 계속 투입하기로 하면서 3대 교육복지 정책을 완성시켰습니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혼디 희망 난치병 학생 지원사업(10억원), 방과후 학교 자유수강권 지원(61억원), 수요자 맞춤형 문화예술교육(67억원) 등의 복지사업도 지속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도교육청은 학교 신·증설에 100억원, 학교 시설 증·개축에 217억원, 학교 시설 교육환경 개선에 625억원을 편성하는 등 학교 시설분야에도 모두 945억원을 투입한다는 계획입니다.

이 교육감은 “초저출산 문제가 심각한 만큼 자녀들이 유치원에서부터 고등학교까지 진학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비용 부담을 가능한 한 최소화해 보자는 방향성 속에서 앞으로 교육복지사업을 지속 발굴·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제주도의회에 제출되는 이번 예산안은 15일부터 32일간 진행되는 제378회 도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심사될 예정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