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부적절한 댓글은 일괄삭제합니다. 최근 부적절한 댓글이 늘어 당분간 댓글 기능을 차단하오니 양해바랍니다.   

제주뉴스

제주대 총학생회장 선거, 진흙탕 싸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11-06 14:36 조회1,945회 댓글0건

본문

 

906577_130394_348.jpg

제주대학교 총학생회장 선거가 협박과 감금 사태가 발생하며 위험수위로 치닫고 있습니다.

어제(5일) 제주대 총학생회 ‘J’ 선거운동본부 A모 씨가 자신이 상대 운동원들로부터 감금과 협박을 당했다고 고소장을 제주동부경찰서에 제출했습니다.

피해자인 A모 씨는 "지난 2일 오후 제주대 학생회관에서 상대편 'M' 선거운동본부 소속 B모 씨 등 5명이 강압적인 분위기 속에 3시간 동안 감금하고 협박을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B모 씨는 A모 씨에게 '프락치야'라는 욕설과 '학교 못 다니게 할 거야'라는 협박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상대 후보 측은 자신들의 선거 관련 정보가 유출된데 문제를 제기한 수준이었다며 협박 등의 사실을 부인하고 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