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부적절한 댓글은 일괄삭제합니다. 최근 부적절한 댓글이 늘어 당분간 댓글 기능을 차단하오니 양해바랍니다.   

제주뉴스

제주지역 기후변화로 첫 서리·얼음 시작 늦어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10-21 12:25 조회74회 댓글0건

본문

7e6746750d4b1c9f455aa5cb8fe4fb9e_1634786734_9052.JPG
제주지역 첫 서리와 얼음 시작일이 겨울철 기온변화 상승으로 늦어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오는 23상강(霜降)’을 맞아 지난 1961년부터 2020년까지 60년 간 제주도 상강의 기상기후자료와 첫서리, 첫얼음 통계분석 결과를 오늘(21) 발표했습니다.

 

통계분석에 따르면 제주도에는 상강이 지난 두달 후에 첫 서리가 내렸고, 첫 서리와 첫얼음 시작일은 기후변화로 점차 늦어지고 있습니다.

 

제주의 평균 첫얼음은 1228일경에 나타났고, 과거 1960년대에 비해 2000년대 들어 19일 늦어졌으며, 지난 30년 간 전국 첫얼음 시작일인 1113일보다는 45일 늦어졌습니다.

 

또 제주의 첫얼음이 가장 빨랐던 해는 19921127, 가장 늦었던 해는 201928일입니다.

 

올해 상강인 23일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평년보다 기온이 다소 낮고, 새벽부터 아침 사이 추운 날씨가 예상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