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부적절한 댓글은 일괄삭제합니다. 최근 부적절한 댓글이 늘어 당분간 댓글 기능을 차단하오니 양해바랍니다.   

제주뉴스

대정고 학생들이 만든 4·3 단편영화, 영화제서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11-28 16:14 조회603회 댓글0건

본문

 

910389_133460_1418.jpg
대정고 제공

대정고등학교 자율동아리 ‘4·3을 기억해’가 제작한 단편영화 ‘4월의 동백’이 제16회 제주대학교 영상제 대상과 제4회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에서 황금줄기상(은상)을 잇따라 수상했습니다. 

20분 분량의 이 영화는 1948년부터 1950년까지 서귀포시 안덕면 동광리와 대정읍 상모리 마을에서 중산간 마을 초토화 작전과 한국전쟁 이후 예비검속으로 발생한 사상자 가족들의 아픔을 그려냈습니다.

동아리 학생들은 영화제에서 받은 상금 100만원을 4·3후유장애인협회에 기부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