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부적절한 댓글은 일괄삭제합니다. 최근 부적절한 댓글이 늘어 당분간 댓글 기능을 차단하오니 양해바랍니다.   

제주뉴스

제주 자연석, 몰래 캐낸 일당 붙잡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9-19 07:57 조회538회 댓글0건

본문

 

899490_124423_4942.jpg
절대보전지역서 훔친 후 보관된 용암석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 곶자왈 등 절대보전지역의 용암석을 몰래 캐내 혐의로 김 모(65) 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어제(18일) 밝혔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해 8월과 올해 2월 저녁 시간대 전문 장비로 2m 이상의 곶자왈 용암석 2점을 캐내 가져가고, 그 과정에서 숲 주변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절대보전지역에 있는 보존자원인 용암석은 공공자원으로 제주도 소유입니다.

경찰은 “제주 곶자왈과 하천, 연안에 있는 제주의 자연석을 함부로 가져가거나, 판매하는 행위는 불법으로 처벌받을 수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